얼마전에 일이다.  가끔 외부 활동을 할 경우, 또는 중요한 파일을 외부에 주려고 할때 우리는 USB 이동디스크를 이용을 많이 한다. 또한 인터넷 뱅킹과 쇼핑몰 결제를 많이 하기 때문에 공인인증서를 담고..또한 각종 중요 파일도 담고 다닌다.

보안에 소중함을 다시 일깨워준 usb 저장장치



아이폰을 구매 하기전까지는 폰에  USB를 매달에 휴대를 하곤 했는데 , 최근 아이폰으로 바꾸고 나서는 폰에 액서사리 같은 것은 매달수 없다. 또한 USB가 조금 망가졌기 때문이기도 하다.

하는 수없이 주머니에 넣고 다니는데 얼마전에 문제가 생겼다. 어느날 주머니를 살펴 보았는데 USB가 없어진 것이다.
순간 가슴이 철렁하고 내려 앉았다. 아..최근에 USB 사용은 인터넷 뱅킹 한다고 공인인증서 사용하고 분명히 챙겼는데 없어 진 것이다.

아..그 안에 분명 파일 몇개가 있었는데..그리고 그다지 중요한 파일은 아니지만 개인정보가 담긴 파일이 있었던거 같은데..하는 생각으로 몇날 몇일이 머리에서 떠나지 않았다.  그리고 며칠이 지나자 이제는 다시 찾을 수 없다는 생각에 서서히 잊어 버리기로 하자.

늘 주머니에서 휴대폰을 넣고 빼는 사이에 어디선가 끌려 나와 떨어졌을텐데..어디서 분실을 했는지 도저히 알수 없으니 이젠 포기하기로 하였다. 물론 혹시 가방이나 다른 바지 주머니를 모두 살펴 보았는데도 말이다.

그렇게 약 7일정도 지났을까? 아이들 공부방 청소를 하다가  둘째 녀석이 어디선가 찾은 USB 메모리 .. 내가 그동안 찾았던것을 아이들도 알기에

" 아빠 이거 뭐에요? " " 혹시 이거 찾던거 아니에요? "

" 오..그래 ...." " 이거 어디서 찾았니? "

" 우리 공부방 책상 구석에 있던데요.."  " 그래? ... 아무튼 고맙다..아빠가 맛있는거 사줄께..고마워 "

가만히 생각해 보니 아이들 공부방 책상이 있는데 지난번 바지 세탁기에 넣는다고 와이프가 주머니 안에 모든거 꺼내고 달라고 하는 바람에 잠시 아이들 공부방 책상위에 지갑이랑 동전, 그리고 USB를 올려 놓았는데 아이들이 손을 댄가 봅니다..
세상에...그렇게 가슴 졸이던 USB.

혹시 모를 마음에 빨리 PC에 연결하고 안에 어떤 자료가 있는지 살펴 보았다. 그동안 인증서로만 좀 사용하다가 안에 내용을 보지 못하였거든요..그런데 안에는 인증서 외에는 별다른 내용이 없었다 파일 몇개가 있었지만 파일에는 암호가 전부 걸려 있었다. 그러고 보니 지난번 다음과 같은 작업을 한 것이 기억이 났다.

    • USB 메모리 이동저장장치에 있는 파일과 데이터 백업받기 (복사하기가 아닌 잘라내기)
    • 중요한 파일엔 암호 걸기

지난번에 위와 같은 작업을 했는데 기억이 가물가물 했는데 그나마 다행이었다. 물론 집안에서 분실한 USB를 찾았으니 다행이고 혹여 다른 장소에서 분실 했다 하더라도 그다지 위험한 부분은 없었다. 그래도 혹여나 그안에 중요한 파일이 있지 않았을까? 하는 마음에 마음을 졸였던 기억이다.

언제가 교육받으면서 이야기한 강사님 생각이 난다. 그분은 한 기업을 경영하는 중소기업 경영자인데 위와 비슷한 상황에서 USB메모리를 분실 하였다는 것이다. 거기에는 각종 중요서류 및 대외비등..여러가지 중요 파일들이 많이 있었다고 한다. 그러면서 이젠 사업 망했구나.  누군가 습득한 사람이 중요 정보를 인터넷라도 배포 하는 날엔 큰일 났구나하는 마음으로 정말 마음고생이 많이 했다라는 것을 교육시간에 이야기 하였다.


USB를 사용하시는 분들이 많이 있을 텐데 꼭 기억 하길 바란다. 잘 아는 내용이라고 그냥 무시하고 아무생각없이 USB저장 장치에 중요한 파일 넣고 다니다..휴대폰 분실하면서 같이 분실 하던지..어쨌든 분실시에는 마음 졸이게 된다. 그렇다고 USB 메모리를 사용 안 할수는 없는 노릇 아닌가? 잘 관리하여 보관하고 그리고 파일에 암호를 걸어 놓고 ..주기적으로 중요한 파일은 백업을 받아 놓는 습관을 들이자.  @엔시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rice 2010.06.04 14: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동감합니다. 저도 이것 한번 잊어 버린적이 있었는데... 정말 불안해서 견딜 수가 없더군요...스스로도 놀랄 정도로요... 나중에 다시 찾기는 했지만... 별 생각이 다 들었습니다. 회사 중요 문서가 들어있었거든요... 그거 유포되면 끝장이었는데... 그래서 그 후로 절대로 usb에 중요 서류 넣고 다니지 않습니다. 중요문서 이동시... dropbox에 넣거나 아예 이동 자체를 안 하죠...(물론 이것도 완벽 하진 않지만...) usb보단 낫더군요... 그때 생각하면 지금도 아찔...^^

    • Favicon of https://www.sis.pe.kr BlogIcon 엔시스 2010.06.05 22: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이동저장장치에 가능하면 중요한 자료는 넣지 않도록 해야 겠습니다. 어쩔수 없는 경우에는 꼭 암호를 걸어야 겠습니다.

  2. Favicon of http://koko8829.tistory.com BlogIcon 열이아빠 2010.06.04 17: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아이폰 바꾸고 나서 usb 별도로 가지고 다니는것이 귀찮더군요.
    분실하기도 쉽고~~

    • Favicon of https://www.sis.pe.kr BlogIcon 엔시스 2010.06.05 22: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잘 지내시죠? 열이아빠님..블로그 잘보고 있습니다. 이번에 usb에 대한 생각이 완전 바뀌었습니다. 잘 관리를 해야 할 것입니다. 아마도 이런 체험을 해 보지 않은 분들은 그 마음 잘 모를꺼 같습니다.

  3. Favicon of http://arch7.net/ BlogIcon 아크몬드 2010.06.05 14: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안 usb로 만들어 사용해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4. Favicon of http://coolpeace.co.kr BlogIcon 박재훈 2010.07.29 17: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safe usb 라는 솔루션 이벤트에 당첨되어 1년 라이센스용으로 USB에 깔아 쓰고있는데
    너무 좋더라구요 비밀번호로 가상디스크 및 인터넷뱅킹용까지 관리할수있게 나누어있어서
    좋습니다. 근데 이것도 잃어버릴까봐 주중 백업을 하고 있습니다. 많은 좋은 포스팅 읽고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