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에 위클리 경향과 전화 인터뷰를 하였습니다. 미네르바 관련 추척기사를 작성한다고 하면서 잠시 전화 인터뷰를 요청하여 이에 응한적이 있습니다..위클리 경향 811호에 기사화 되어 발행이 되었군요...


기자: 000 누구입니다..000 맞으시죠?
엔: 네 ..맞습니다..
기자: 미네르바 관련하여 기사 작성중인데 도움 주실수 있으신지요?
엔: 네..말씀하시죠?
기자: IP조작이 가능하다고 보십니까?


이렇게 시작된 전화 인터뷰는 약20분간 지속이 되었습니다., 사실 전화 인터뷰는 많이 받지 못했지만 업무중에 갑자기 정치적인 이슈인 사건의 질문에 대하여 사건 전말을 이야기 하다가 IP조작에 대하여 조언을 구한다고 하니...잘 설명해야 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엔: 제가 생각하기엔 IP조작이 가능합니다

로 시작하여 이론적으로는 조작이 가능하지만 이번 사건은 정작 IP를 조작할 가능성에 무게를 두지 않는쪽으로 이야기를 전개해 나갔습니다. 그것은 각 가정에서 유동IP를 사용하고 있는데 사실, 누군가 글을 올릴때 내가 이것이 범죄 사실이 될꺼 같으니까 IP 조작까지 해 가면서 일일이 글을 올리기엔 사실 의구심이 드는 경우가 있었기 때문입니다.

                                                                                                         <이미지출처: 위클리경향 811호>
그래서 상상의 나래를 펴기시작 하면 한도 끝도 없이 꼬리에 꼬리를 물고 갈수가 있고, 또한 그러다 보면 갖가지 여러 이론적인 부분이 도출이 되어 각 언론에서 다시 상상의 소설을 쓸수가 있습니다.

"그래서 우린 조금 객관적이고 보편 타당한 시각으로 접근 할 필요가 있습니다." 라고 이야기를 하면서 위클리 경향에 언급된 다음과 같은 말을 하였습니다..

정보보호전문가 전주현씨는 “K씨의 주장대로라면 사전에 구속될 것까지 각오하면서 글을 썼다는 것인데 상식적으로 범죄를 저지르기 위해 글을 쓰는 것은 아니지 않는가”라고 지적했다. - 출처 : 위클리경향 811호 기사중에서  

대부분 정치적인 여러가지 많은 사안들이 있어 자세히는 아는 바가 없지만 일반적인 시각에서 보았을때 자신이 범죄를 저지르고 구속을 각오하고 글을 적기 이전에는 사실 그리 IP조작까지 해 가면서 하기엔 본인이 생각하기엔 다소 무리가 있다고 판단하면서 인터뷰를 마쳤습니다.

기사를 보니 여러분들이 인터뷰를 한 모양인데 대부분 비슷한 의견을 가지고 있는 것 같았습니다.

보다 자세한 기사는  여기를 참고 하시면  구독하실수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nosyu.pe.kr BlogIcon NoSyu 2009.02.07 12: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IP를 바꿔가면서 글을 쓴다는 것은 정말 자신이 감방에 갈 각오를 하며 글을 적는다는 뜻이니... 이상하네요.^^;;;;
    그 사람이 감방 갈 각오였는지는 잘 모르겠습니다만...

    사람을 해킹하면 이런 식으로 해석이 가능하겠고, 만약 컴퓨터와 그 네트워크를 해킹한다면 어떻게 되는 것인가요?
    IP 조작은 가능하나 그 추적을 완전히 떨궈버릴 수 있을 정도가 되는지 궁금해지네요.
    예전에 각 ISP는 몇 달인가 로그를 남겨야 한다는 법이 진행(통과까지 되었는지는 모르겠습니다.)된다고 들었는데 그러하다면 추적이 불가능하다는 것은 아닐 듯도 싶습니다. (최소 우리나라 인터넷 망을 이용해 접속한다면...)

    그보다 이 사건이 아직도 진행중이라는 점이 놀랍습니다. (하긴 완결이 나지 않았지만...) 미네르바에 대한 여러 의혹은 과연 풀릴지 궁금하네요.

    • Favicon of https://www.sis.pe.kr BlogIcon 엔시스 2009.02.08 11: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IP조작의 가능성에 기술적인 부분에 대해서는 가능하지만 이사건에 있어서의 의문성을 묻는 부분인데 사실, 범죄 하겠다는 생각을 또는 내가 범죄행위를 하고 있다라는 사실을 인지하고 글쓰는 사람은 몆명이나 있을까? 하는 객관적이고 보편타당한 시점으로 인터뷰를 했습니다..

  2. Favicon of http://hummingbird.tistory.com BlogIcon 벌새 2009.02.07 14: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사 내용 중에 이런 문구가 있죠.

    [원격제어를 통해 IP를 공유하는 것이 가능한지 실험했으며 성공했다고 밝혔다.]

    이 부분이 이런 의미를 포함하는게 아닌가 생각됩니다. 즉, 원격의 위치에서 글을 작성시 IP를 맞추기 위해 로컬쪽 컴퓨터로 원격접속하여 실제 글 작성은 원격 컴퓨터가 아닌 로컬 컴퓨터로 작성하여 올렸다면 구지 원격 컴퓨터가 IP를 맞출 이유가 없는게 아닐까 생각됩니다.

    요즘같이 메신저에서도 원격지원이 원활하게 이루어지는 세상에서 귀찮게 아이피를 맞추려고 하느니 초기 작성하여 이용하던 컴퓨터로 글 작성시에 원격으로 들어와서 글 작성하고 로컬만 아이피를 맞추면 될 것 같습니다.

    즉, 두대 이상의 컴퓨터가 구지 하나의 아이피로 통일할 이유는 없죠.

    그리고 저의 경우에는 아이피가 1년 이상 고정으로 동작하여 일반적으로 알려진 인터넷 사용자는 유동 아이피라는 것도 일정 부분 아닐 수 있다는 것도 감안해야 할 것 같습니다.

    • Favicon of https://www.sis.pe.kr BlogIcon 엔시스 2009.02.08 11: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벌새님 말씀하신 것도 일리가 있네요..하지만 제가 보기엔 글을 적을때 아주 치밀하게 IP변조까지 하면서 원격으로 접속하여 대신적고 뭐,,,이렇게까지는 하지 않을꺼라는 생각이 듭니다..이슈가 되고나니 이렇고 저렇고 이야기하지..이슈가 안될때는 누가 그렇게 하겠습니까? 구속된다고 각오하지 않는이상..

      우리가 포스팅할때도 마찬가지로 내가 쓰고 있는 이글이 구속될꺼라고 생각하고 IP조작하고 원격접속하고 해서 하는사람은 별로 없을꺼라는 생각으로 인터뷰를 했는데 인용은 2줄만 나왔네요..ㅋㅋ